일본식 다방 “코메다 커피” 성공 요소 분석.

창업 50주년을 넘기며 전국적으로 800여개 이상의 점포를 갖고 있는 “다방” 코메다커피는 일본 전국에 “나고야식 아침문화”를 전파했습니다.

일본 전체적으로 다방은 줄고 있지만 반대로 성장하고 있는 “코메다다방”의 인기 비결은 무엇일까요?

첫 번째는 풍부하지만 저렴한 가격이 가장 큰 매력으로 오전11시까지 커피나 음료를 주문하면 “갓 구운 토스트와 따뜻한 삶은 계란”이 서비스로 나오는 “모닝서비스”입니다.

두 번째는 편안한 인테리어나 좌석 배치로 전 세대가 이용하기에 불편함이 없습니다.

고전적 인테리어와 칸막이가 갖춰진 좌석은 옛날 동네 다방과 패밀리레스토랑처럼 친근합니다.

세 번째는 은퇴한 노인들을 타깃으로 교외의 한적한 곳에 주차장을 갖춰 편안한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컨셉 입니다.

오전에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을 픽업해 오후에 귀가시키는 “데이서비스”의 레크리에이션 일정 가운데 외출 목적지로 “일본식 찻집”을 방문할 때 “코메다 다방”을 많이 찾는다고 합니다.

================================================================

[경영방식의 특징]

1.회전율보다는 장기손님 환영

한정된 장소에서 음식을 판매한다면 회전율은 큰 영향을 미치지만 코메다는 장기 손님을 환영합니다. 일시적으로는 매출에 손해일지 모르지만 결국은 단골손님을 확보한다는 전략입니다.

2. 높은 영업 이익률

코메다의 영업이익률(2019년2분기 결산기준)은 25% 전후로 같은 업계에 비해 3배 이상 높습니다. 직영 점포는 전체2%에 불과하고 재료를 직접 제조 유통하기 때문에 중간마진이 없어지는 이유입니다. 또 프랜차이즈 점포로부터는 매출액에 대한 로열티를 받지 않고 매월 정액 로열티로 1석당 1,500엔을 받습니다. 따라서 대부분 빵과 커피판매가 전체 매출의 70%를 차지하며 단일 재료로 많은 메뉴를 개발하는 특징이 있습니다.

3. 휴식공간을 강조

경영이념가운데는 커피와 함께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실내는 밝고 높은 천장은 해방감을 주며 칸막이가 있는 벨벳풍의 4인용 소파는 안정감을 주며 신문과 잡지 제공과 직원들의 풀 서비스가 이를 뒷받침 합니다.

연금생활자와 고령자의 증가추세는 스타벅스와 같은 셀프서비스보다는 ‘코메다 다방’스타일의 저렴하고 편안한 공간으로 경쟁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치열하게 경쟁하는 커피전문점 시장에서 특화된 시장을 찾는 경영자들이 한번쯤 참고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kimjeonguk.kr@gmail.com

Author: japannow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